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웹에서 가상현실 사운드를…구글 옴니톤




옴니톤(Omnitone)은 구글이 웹에서 본격적인 가상현실 서라운드 사운드를 감상할 수 있도록 제시한 새로운 기술이다. 기존 멀티 채널 서라운드는 평평한 2D 화면으로 영화를 볼 때에는 충분할 수 있다. 하지만 360도 사방 전체 공간을 차지하는 가상 환경에 맞추려면 아무래도 부족하다는 것. 이를 해결하려면 앰비소닉(ambisonics)이 필요하다. 앰비소닉은 사용자를 감싸는 완전한 구형을 시뮬레이션해서 3D 공간에 소리 좌표를 주고 해당 좌표를 렌더러가 적절하게 음파로 변환한다.





구글 크롬 웹오디오 팀은 기존 도구만을 이용해 어떻게 브라우저로 이를 구현할 것인지 고민했다. 이런 결과로 탄생한 게 바로 옴니톤이다. 앰비소닉 사운드 스트림에선 소리만큼이나 소리 위치가 중요하다. 옴니톤은 해당 위치 정보를 가상현실 헤드셋 센서로부터 얻은 방향 데이터와 함께 그러니까 머리가 오른쪽 X도에서 Y도로 향하면 해당 데이터가 앰비소닉 사운드 스트림에 곧바로 반영되며 사용자에 맞게 오디오 구형 전체가 이동하도록 해준다.

사운드 스트림은 스피커 8대를 갖춘 가상 스피커군에 만들어지고 렌더러가 스테레오로 믹스 다운한다. 이렇게 하면 기존 웹 도구에서도 전체 공간을 대상으로 서루안드 사운드 스트리밍을 할 수 있다는 것이다.

옴니톤은 오픈소스로 공개됐으며 깃허브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 내용은 이곳에서 볼 수 있다.

이석원 기자  lswcap@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석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