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KB국민은행, ‘리브(Liiv)’ 가입자 4백만 명 돌파...온·오프라인 경계 허물어

[테크홀릭]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 생활금융플랫폼 ‘리브(Liiv)’가 가입자 400만 명을 돌파하며 온·오프라인의 경계를 허물고 통장이나 지갑 없는 생활을 현실화시키고 있다.

KB국민은행은 생활금융플랫폼 리브가 출시 34개월 만에 가입자 400만명을 돌파했다고 26일 밝혔다.

2016년 6월에 출시된 리브는 일상생활 속 금융서비스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KB국민은행의 대표 간편금융 플랫폼이다.

특히 수수료와 공인인증서가 필요 없는 ‘간편송금’, 최고 90%의 환율우대를 제공하는‘외화환전’, 영업점이 붐비는 시간에 활용할 수 있는 ‘모바일 번호표 발행’, 편의점에서 결제 가능한 ‘뱅크페이’등 다양한 서비스를 선보이며 디지털 트렌드를 선도하고 있다.

출시 이후 현재까지 리브를 통해 KB국민은행 영업점 및 세븐일레븐·GS25 등 편의점에 설치된 ATM기에서 출금된 금액은 약 17조원을 돌파했다.

또 간편송금 약 3조 1천억원, 외화 환전 약 18억 달러, 모바일 번호표 발행 약 268만건 등 리브가 온라인과 오프라인의 경계를 허물고 통장이나 지갑 없는 생활을 현실화시키고 있다.

사진 = kb국민은행

‘리브머니보내기’는 리브에서 가장 많이 이용되는 서비스로 공인인증서와 보안매체 없이 상대방 계좌번호를 몰라도 전화번호와 이름만으로 쉽게 돈을 보낼 수 있다.

송금수수료를 무제한으로 면제해주는 ‘리브머니보내기’는 최근 2년간 이용실적이 약 30배 증가하며 주요 서비스로 자리매김했다.

‘KB-POST 외화 배달 서비스’는 리브에서 환전 신청한 외화를 우체국 배달서비스를 통해 고객이 원하는 장소에서 직접 배달 받을 수 있는 서비스다.

최고 90% 환율우대 및 여행 콘텐츠, 여행 상품 정보, 면세점 쿠폰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며 바쁜 직장인들의 이용 빈도가 크게 증가하고 있다.

‘리브 간편입출금’은 세븐일레븐, GS25에 설치된 전국 1만 3천여대의 ATM 및 KB국민은행에 설치된 9,000여대의 ATM기에서 통장과 카드 없이도 편리하게 현금을 찾을 수 있는 서비스이다.

영업시간외 ATM 수수료가 24시간 내내 면제되는 혜택을 통해 금융 수수료에 민감한 10~30대 고객층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리브가 지갑 없는 생활 파트너로 일상에 꼭 필요한 생활금융플랫폼이 될 수 있도록 끊임없이 혁신해 1,000만 고객 달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KB국민은행은 오는 6월말까지 간편뱅킹 앱 ‘리브(Liiv)’를 신규 가입하고 연말까지 ‘KB-POST 외화 배달서비스’로 환전(USD, JPY, EUR)을 신청한 고객에게 최초 1회에 한해 환율우대율 100% 제공 및 환전 금액에 상관없이 무료로 외화 실물을 배달하는 이벤트를 펼치고 있다.

 

 

이창환 기자  shineos@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