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하이트진로, 원조 소주 재해석한 ‘진로’ 첫 출고
사진 = 하이트진로

[테크홀릭] 하이트진로는 지난 25일 경기 이천공장에서 '진로' 첫 출고를 진행했다고 26일 밝혔다.

‘진로’는 수도권을 시작으로 전국 주요 상권의 업소 및 대형마트, 편의점 등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하이트진로는 소주의 원조 진로를 현대적 감성으로 재해석, 젊은 세대와의 소통과 브랜드 전통성을 앞세워 젊고 유행을 추구하겠다는 전략이다.

이번에 출시한 진로는 1970∼1980년대 패키지 및 라벨을 재현해 패키지 디자인에 적용하는 대신 알코올도수는 젊은 세대가 선호하는 16.9도로 낮춰 선보였다.

이를 통해 기존 소주 브랜드 참이슬과 함께 브랜드 간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이라고 하이트진로는 기대하고 있다.

오성택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상무는 “진로의 핵심 소비자층인 20대 젊은 세대들과의 원활한 소통을 위해 차별화된 마케팅 활동을 계획 중”이라며 “넘버원 소주 브랜드로서 소비자들의 다양한 니즈에 부합하는 제품을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진로’는 다음달 초부터 TV 광고 등을 통해 소개될 예정이다.

 

 

이승필 기자  philph@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