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보험
삼성화재, 고객권익보호위원회 100회째 개최

[테크홀릭]  삼성화재는 지난 20일 서울 서초동 삼성화재 본사 경영회의실에서 제100회 ‘고객권익보호위원회’를 개최했다고 21일 밝혔다.

현재 위원회는 대학교수, 변호사, 전문의 등으로 구성돼 월 1회 4~5건의 고객분쟁을 심의하고 있다. 2009년 3월부터 10년간 99차례 위원회를 통해 총 416건을 심의했다.

고객권익보호위원회는 회사와 고객간에 발생하는 분쟁 중 판단이 어렵고 난이도가 높은 분쟁사안을 공정하고 객관적으로 중재·조정하는 역할을 하는 자문기구다. △공정성 △객관성 △전문성을 확보하기 위해 국내 보험전문가 6명으로 구성됐다.

위원회는 심의 중 소비자 입장에서 약관 및 업무프로세스 개선 사항 등을 발굴, 회사에 개선을 제안하는 역할도 하고 있다.

20일 삼성화재 최영무 사장(왼쪽 네번째)과 고객권익보호위원(왼쪽부터 법무법인 의성 이동필 변호사, 홍익대 황창근 교수, 성신여대 허경옥 교수, 성신여대 노일석 교수, 동국대 김선정 교수, 건국대 최병규 교수)이 제 100회 고객권익보호위원회에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삼성화재)

 

이창환 기자  shineos@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