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카드·핀테크
아시아나항공, 우체국 마일리지 체크 카드 출시우체국에서 최초로 발행하는 항공 마일리지 적립 카드

[테크홀릭] 아시아나항공이 우체국과 함께 항공 마일리지 제휴 카드를 출시한다. 

아시아나항공은 우체국과 15일 서울중앙우체국에서 '드림플러스 아시아나 체크카드' 출시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협약식에는 아시아나항공 김영헌 여객본부장, 우정사업본부 신대섭 예금사업단장, 마스터카드 최동천 대표가 참석했다.

'드림플러스 아시아나 체크카드'는 우체국에서 최초로 발행하는 항공 마일리지 적립 카드다. 기본 적립과 특별 적립으로 나누어서 아시아나항공 마일리지를 적립할 수 있다.  

특별 적립 대상은 ▲쇼핑 ▲편의점 ▲커피 ▲면세점 ▲영화 ▲우체국서비스 업종이다. 해당 업종에서 사용 시 1500원당 1마일리지 적립과 더불어 5% 캐시백까지 받을 수 있다. 이 밖에 국내 가맹점에서 사용 시 2500원당 1마일이 기본 적립이 된다. 

업무협약식에 참석한 아시아나항공 김영헌 여객본부장은 “이번 '드림플러스 아시아나 체크카드'는 우체국이 출시한 최초 항공 마일리지 적립 카드라는 점에서 뜻 깊다”며 “이번 협력을 시작으로 양사를 이용하는 고객 모두에게 혜택을 줄 수 있는 아이템을 지속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드림플러스 아시아나 체크카드' 출시를 기념해 아시아나항공 국제선 항공편 이용시 보너스 1000마일 제공, 하와이 2인 여행패키지 제공 등 이벤트도 진행된다.

이창환 기자  shineos@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